Loading...


뉴스앤포스트


[구인]
투고 식당 매니저
주인의식 갖고 일해줄 매니저 구합니다. 업계 최고 대우 보장!
[상세내용 보기]
[구인]
회계법인 일할 분 구함
회계전공자 우대 경력이 없는분도 환영
[상세내용 보기]
[기타광고]
구인 포스팅 안내
새 직원을 찾으시나요? 이곳에 포스팅하세요!
[상세내용 보기]
[구인]
취재기자 모집
오래도록 함께 일할 열정있는 취재기자를 모집합니다.
[상세내용 보기]
시/문학 그와 나 / 송정희
기사입력: 2019-02-27 13:39:49 작성자: NNP info@newsandpost.com

그와 나 / 송정희(애틀랜타문학회 회원)


나 자신이 누구인지도 결정 못할 나이에
오직 한사람만 보이던 순간이 있던 그 때
바람이 불어 오는것도
철쭉이 무더기로 피는 것도
번개가 치고 비바람이 몰아치는 것도 세상이 꽁꽁 어는것도
그와 내가 존재해야하는 이유일 때가 있었던가
너무 아득해 남의 얘기가 되었지
그렇게 아프며 아름다운 사랑이 몸에 익어갈때
우연처럼 운명인듯 헤어짐이 오고
눈이 멀것처럼 울어도 그 한사람은 보이지 않게 되었지
그래, 그도 한편의 영화가 되어 가끔 날 울린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Copyright © newsandpo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사/사진/동영상 구입 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