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스앤포스트


문화/예능/여행 최흥민씨 KBS홀 무대에 선다
기사입력: 2018-07-16 11:19:50 작성자: NNP info@newsandpost.com
전국노래자랑 세계대회 애틀랜타 예선 성료…15명 참가
김일홍 한인회장 “내년에 전국노래자랑 본편 유치하겠다”


‘제3회 KBS 전국노래자랑 세계대회’ 애틀랜타 예선전이 15일(일) 오후 2시 애틀랜타 한인회관 소연회실에서 열렸다. 전국노래자랑이 애틀랜타를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남부 각지에서 15명이 출전한 이날 예선에서 영예의 최우수상은 ‘고장난 벽시계’와 ‘짝사랑’를 부른 최흥민씨(68)가 차지했다. 최씨는 오는 9월 5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는 본선대회에 출전하게 되며 본선 녹화본은 추석을 기해 방송될 예정이다.

사우스 캐롤라이나주에 거주하는 최씨는 노래에 앞서 “강산이 세번반 바뀔 시간을 미국에서 살았다”며 “LA폭동을 겪은 후 동남부로 이주해 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하고, “외로울때, 슬플때, 힘들때, 전국노래자랑이 힘이 됐다”고 말했다.

KBS의 심재현 PD는 “한인회 설립 50주년이라고 해서 애틀랜타를 찾아왔는데, 역시 애틀랜타 한인사회가 급성장하고 있다는데 오늘 끼와 재능이 있는 많은 분들이 정말 성황리에 잘 예선을 치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진행과 심사를 맡았던 정한욱 작가는 “(전국노래자랑이) 국민 프로니까 재외동포들도 같이 어울려서 정체성 잃지 말고 동참해서, 노래자랑 취지에 맞게 같이 즐기자는 차원에서 즐겁고 좋았다”며 “어르신들이 솔선수범해서 앞장서서 분위기가 좋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중에는 내년에 전국노래자랑 본편을 애틀랜타에서 개최하는 건에 대한 이야기가 나와 눈길을 끌었다.

김일홍 애틀랜타 한인회장은 “내년 코리안 페스티발 때, 동남부 5개주가 애틀랜타에 다 모인다”며 “그때 전국노래자랑을 유치할 목적으로 열심히 로비를 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번 예선대회는 사전 홍보가 미흡한 탓에 참가자와 관람객 모두가 캐나다 밴쿠버 예선보다 적어 아쉬움을 남겼다.

다음은 이날 전국노래자랑 미국 애틀랜타 예선 결과 수상자 명단.
△최우수상= 최흥민 68세 (짝사랑, 고장난 벽시계)
△우수상= 김산(안동역에서)
△장려상= 유형민(지금 이 순간), 유영걸(남자라는 이유로)
△아차상= 김정희, 제이 리, 맹선애


클릭시 이미지 새창.
▲전국노래자랑 미국 애틀랜타 예선 수상자들과 관계자들. 좌로부터 심재현 PD, 유영걸, 맹선애, 최흥민, 김산, 김정희, 유형민, 정한욱 작가,
클릭시 이미지 새창.
▲내년에는 전국노래자랑 애틀랜타편을 유치하겠다고 밝힌 한인회가 관계자들과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Copyright © newsandpost.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기사/사진/동영상 구입 문의 >>

Used Car Listing by CarNetwork

2005 JAGUAR S-TYPE 4,2
92,600 miles
$3,500

2014 HONDA CIVIC EX
101,300 miles
$8,800

2011 SCION xD RELEASE 3.0
96,100 miles
$5,900

2015 KIA SORENTO EX
27,800 miles
$19,800